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PR

더 나은 세상,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가는 회사

다날소식

Home > 홍보 > 다날소식

보도다날, 150억 규모 전환사채 발행 “신규사업 투자 확대”

2019. 3. 8

다날, 150억 규모 전환사채 발행 “신규사업 투자 확대”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대표 최병우) 150억 규모 전환사채(CB)를 발행하고 신사업 확장에 가속도를 낸다고 8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표면이자율 0%, 만기이자율 1%, 전환가액은 3,725원이고 만기는 오는 2023 3월이다.

 

다날은 이번 전환사채 발행으로 확보된 자금을 오프라인 결제시장 확대와 신용평가모형 개발 등 신규사업 및 기존사업과 시너지를 높일 수 있는 사업에 적극적으로 투자할 계획이다.

 

지난해 삼성페이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신용카드 VAN사와 계약을 체결하는 등 오프라인 결제시장 진출을 준비해 왔으며, 상반기 내 오프라인 결제시장 진출을 앞두고 있다.

 

또 지난달 신용평가사와 손잡고 비금융 소비자, 소상공인 등이 합리적인 신용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휴대폰 결제데이터를 활용한 대안적 신용평가모형 개발에 나섰으며, 이를 활용해 해외송금, 대출시장까지 보폭을 넓혀가겠다는 전략이다.

 

다날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로 뽑히는 빅데이터와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통합결제 플랫폼 구축을 본격화 하여 빠르게 변하고 있는 금융 환경에 대응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브랜드 론칭을 준비하고 있다.

 

다날 관계자는 “지난 2016년 이후 3회째 0~1% 저금리 자금조달에 성공함으로써 기업가치 성장 잠재력과 재무안정성을 증명했다”며 “확보된 자금은 다날의 사업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신규사업 투자 및 기업과의 M&A에 사용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기술력과 경쟁력을 높이고 글로벌 결제 시장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 달콤커피, 창립 7주년 이벤트로 ‘뉴이스트’ 친필사인 굿즈 증정 2019. 3. 15
다음 다날, 나이스평가정보와 신용평가모형 개발 제휴계약 체결 2019. 3. 4